청소전문가가 귀띔해 준 청소할 때 세제 대신 쓸수 있는 식품 6가지!


화학제품 NO! 청소전문가가 귀띔해 준 청소할 때 세제 대신 쓸수 있는 식품 6가지!


집안에 물때나 얼룩, 녹 등이 생겨난 것을 보게 되면 신경 쓰이기 마련이죠. 용도에 맞는 세재나 제거제등을 골라 구비하고 쓰는 것도 번거럽고 더군다나 화학제품을 계속 사용하게 되면 건강에 나쁜 영향을 미칠까 걱정이 되기도 하는데요.



하지만 걱정 뚝! 세제 없이도 우리가 자주 먹는 음식들을 잘 활용하면 찌든 때를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다고 해요. 데일리메일이 청소대행업체를 운영하고 있는 청소 전문가의 조언을 토대로 세제 대신 쓸 수 있는 식품들을 소개했는데요. 이미 알고 있는 것도 있을 수도 있지만 확인하고 실생활 활용해 보는 건 어떨까요?

1. 콜라

찌든 때로 더러운 변기에 콜라를 붓고 잠시 기다린 뒤 물을 내리면 때가 말끔히 씻겨 내려가는 모습은 많이 보셨을 것 같은데요. 실제 이처럼 먹고 남은 탄산음료를 버리지 말고 변기나 세면대에 부어 때를 불린 다음 물로 씻으면 깨끗하게 사용할 수 있다ㄱ 합니다. 식초를 사용해도 같은 효과를 볼 수 있죠.



2. 감자

감자와 베이킹소다를 섞으면 옥살산이 발생하는데, 이는 녹을 분해하는 효과를 지니고 있다고 해요. 특히 스테인리스 소재의 주전자를 씻을 때도 감자 껍질을 넣어 물을 끓이면 훨씬 깨끗해게 씻긴다고 합니다.



3. 자몽

물때가 낀 부분을 발견했다면 자몽을 이용해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는데요. 먼저 자몽을 반으로 잘라 그 위에 소금을 뿌린 뒤 문지르면 된다고 해요. 그리고 수건으로 닦아내면 물때가 금방 지워진다고 하네요. 

4. 바나나 껍질

쓰레기인 것 같은 과일 껍질도 가죽을 손질하는데 유용하게 쓸 수 있는데요. 바나나에 포함된 칼륨이라는 성분이 가죽 표면에 긁힌 자국을 보이지 않게 하는데 바나나껍질 안쪽으로 가죽부분을 문지른 뒤, 젖은 수건으로 닦아내면 된다고 해요. 단, 일부 특수한 방식으로 제작된 가죽 제품의 경우에는 눈에 잘 띄지 않는 부분에 먼저 시험해보고, 사용해보는 것이 좋답니다.



5. 토마토 케첩

토마토는 녹을 없애는 천연세제라고 할 수 있는데요. 약한 산성인 토마토는 녹을 녹여낼 수가 있어 금속을 닦을 때 좋기 때문이예요. 필요한 부분을 토마토케첩으로 문지르고 젖은 수건으로 닦으면 깨끗해진다고 해요.



6. 마요네즈 

마요네즈는 유분이 많아 다이어트에는 큰 적이지만 오히려 얼룩을 제거하는 데는 최고의 파트너라고 해요. 마요네즈에 포함된 유분이 얼룩을 제거하는 효과가 있기 때문인데요. 목재로 된 문, 바닥 등에 엉겨 붙은 얼룩을 제거하고 싶을 때는 마요네즈로 문지르고, 마른 수건으로 한번 쓰윽 닦아주면 된다고 합니다.


정보가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 ♡ 버튼 꼭 눌러주세요^^

♡ 공감은 로그인 하지 않아도 누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