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대형 마트서 화재 200여명 긴급대피


충주 대형 마트서 화재 200여명 긴급대피했다고 해요.


화재 소식만 들리면 놀라는 가슴이죠. 오늘 충주 대형마트서 화재가 발생해 200여명 긴급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는데요. 21일 오후 충주 문화동 이마트 건물에서 21일 화재가 발생 해 주말 쇼핑 중이던 손님 등 200여 명이 긴급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고 합니다.


이날 불은 낮 12시 41분께 지하 1층 기계실에서 시작됐는데요. 기계실 전원 설비에서 불꽃이 치솟으며 연기가 피어나자 마트 측은 즉시 비상벨을 울리고 1~7층에 있던 손님과 직원들을 긴급 대피시켰다고 해요. 

소방차 20여 대가 출동한 화재현장은 소방관들에 의해 20여 분만에 정리됐고,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고하는데요. 경찰과 소방당국은 기계실의 전원 설비에서 불이 처음 시작됐다는 마트 관계자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액을 조사하고 있다고 합니다.



충주 대형 마트서 화재가 발생해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는 소식인데요. 화재는 잠깐 방심하면 생기기 쉽죠. 특히 냉방기 사용이 많은 요즘 무엇보다 전기로 인한 화재사고 발생을 주의해야겠어요.